• 글쓴이
    댓글 0조회 수 2504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메디케어 가입의 강제성

     

    내가 원하지 않는 것을 억지로 해야 하는 것을 ‘강제’라고 말한다. 일본 강점기의 우리 조상들은 강제로 동원되어 노예보다 못한 처우를 받으며 고생했었다. 그런 일본인의 후손들은 현재 자기 조상이 잘 나서 그랬다며 어찌하면 과거에 대해 사과를 하지 않고 대강 얼버무리고 책임 회피하며 넘어갈 수 있을까 하고 궁리만 하고 있다. 힘이 없으면 남이 시키는 대로 억지로 할 수밖에 없다는 사실을 깊이 깨닫고 우리의 힘을 키워 놓는 것이 최우선이다. 이렇듯 강제로 무엇을 한다는 것은 참으로 억울한 일이 될 수도 있다. 메디케어 가입에도 강제성이 있다면 억울한 일일까? 여기에 대해 알아보자.

     

    ‘반강제’ 씨는 지난해에 65세가 되었다. 65세가 되면 메디케어 혜택을 신청할 자격이 생기고, 66세에는 소셜시큐리티 연금 100% 받을 수 있다고 그는 알고 있다. 그런데 그는 소셜시큐리티 연금 혜택은 70세쯤에 신청하기로 작정하고 있다. 매월 받는 연금 혜택의 금액을 최대로 하기 위함이다. 66세 이후에는 소셜시큐리티 연금혜택을 받기 시작하는 나이가 많아질수록 매월 수령액이 늘어난다고 하니까 말이다. 그리고 메디케어 혜택도 나중에 신청할 예정이다. 왜냐하면, ‘반강제’ 씨가 주위 친구들에게 물어보니까 메디케어 혜택이 완전히 공짜가 아니라 매월 백 달러가 훨씬 넘는 보험료를 내야 한다고 하기 때문이다. 지금 병원에 다닐 일이 전혀 없고 약을 먹을 일도 전혀 없는데 공연히 보험료만 내는 것 같아 너무 아까운 생각이 ‘반강제’ 씨에게 들었다. 훗날에 몸이 불편해지기 시작하면 그때 가서야 메디케어 혜택을 신청해도 늦지 않을 것 같기에 말이다. 그러던 중 그는 같은 동네에 사는 ‘한마을’ 씨에게서 믿기지 않는 얘기를 들었다. 메디케어 혜택은 제때에 신청해야지 지연하여 나중에 신청하면 즉시 가입도 되지 않을 뿐만 아니라 벌금을 내야 하니까 메디케어 혜택 신청은 반강제적이라는 것이다. 과연 ‘한마을’ 씨의 말이 맞는 것일까?

     

    ‘한마을’ 씨의 말이 맞다. 메디케어 혜택의 신청이 법으로 강제된 것은 아니다. 하지만 메디케어 혜택을 받을 자격을 갖추면 신청하라는 반강제적인 요소는 있다. 65세가 되고 소셜시큐리티 크레딧 점수를 40점 이상을 넘긴 사람은 메디케어 혜택을 신청해야 유리하게 되어 있다. 자격을 갖춘 이후에 뒤늦게 신청하면 벌금을 내게 되어 있다. 메디케어 혜택은 파트 A와 파트 B로 나누어져 있는데, 혜택 자격을 갖춘 사람에게는 파트 A는 무료이지만, 파트 B는 매달 보험료를 내야 한다. 가입자의 소득 수준에 따라 보험료가 다르다. 그런데 메디케어 혜택을 자격을 갖춘 후 즉시 신청하지 않으면 파트 B의 보험료에 벌금이 붙는다. 1년마다 10%의 벌금이 붙게 되는데, 만일 10년 늦게 신청하면 보통 사람들보다 두 배의 보험료를 내게 되는 셈이다. 그러므로 65세가 넘게 되는 사람은 누구나 메디케어 혜택을 받을 자격이 되는지 꼭 확인해 보아야 하며, 65세에 자격을 갖추지 못한 사람도 정확하게 계산해 보고 언제 자격을 갖추게 되는지 알아 두고 그때를 맞추어 메디케어 혜택을 얼른 신청하는 것이 좋다. 제때에 신청한다는 말은 65세에 메디케어 혜택을 받는 경우에는 65세가 되는 생일달 전 3개월과 생일달 후 3개월을 통틀어 7월간을 말한다. 이때를 놓쳐버리면 메디케어 혜택이 즉시 되지 않고 그해 7월이나 혹은 다음 해 7월에 메디케어 혜택이 발효된다. 따라서 제때에 메디케어 혜택을 신청하지 않으면 이래저래 손해가 크다. 65세가 넘으면 메디케어 혜택 자격을 언제 갖게 되는지 잘 파악해 두는 것이 중요하다 하겠다.

     

     (최선호 보험제공 770-234-4800)


    보험정보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메디케어의 강제성   최선호보험 2017.02.03 2504
    474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를 대신할 법안의 출현   최선호보험 2017.02.03 1752
    473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와 1월 31일   최선호보험 2017.02.03 1416
    472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와 트럼프 대통령의 행정명령   최선호보험 2017.02.03 1164
    471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폐지와 트럼프 대통령의 약속   최선호보험 2017.02.03 1097
    470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폐지 절차 시작되나   최선호보험 2017.01.16 1009
    469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와 65세   최선호보험 2017.01.16 1104
    468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보조금의 형평성   최선호보험 2017.01.16 893
    467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실버플랜을 찾는 이유   최선호보험 2017.01.16 1009
    466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와 1월 15일   최선호보험 2017.01.16 758
    465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실제 소득이 예상보다 많을 때   최선호보험 2017.01.16 850
    464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건강보험 Deductible과 Out of Pocket Maximum의 관계   최선호보험 2017.01.16 1080
    463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즉시 폐지 되나?   최선호보험 2017.01.16 673
    462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와 메디케어   최선호보험 2017.01.16 700
    461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와 중산층   최선호보험 2017.01.16 682
    460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소득을 정확히 모르는데 어떻게 오바마케어에 가입하나?   최선호보험 2017.01.16 681
    459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건강보험 기본 메뉴   최선호보험 2016.12.21 903
    458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에서 12월 15일의 의미   최선호보험 2016.12.21 805
    457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트럼프케어-기존 질병   최선호보험 2016.12.21 865
    456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건강보험의 보험료 결정 방법   최선호보험 2016.12.21 831
    455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트럼프케어의 진퇴양난   최선호보험 2016.12.21 703
    454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보험료는 모든 사람에게 다 올랐나?   최선호보험 2016.12.21 804
    453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트럼프 행정부 보건복지부 장관의 트럼프케어   최선호보험 2016.12.21 781
    452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트럼프케어 미루어 짐작하기   최선호보험 2016.12.01 904
    451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트럼프케어 Health Savings Accounts   최선호보험 2016.12.01 898
    450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트럼프케어-보험회사끼리 가격 경쟁을 시킨다?   최선호보험 2016.12.01 798
    449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트럼프 케어(?)   최선호보험 2016.11.17 966
    448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없어지나?   최선호보험 2016.11.17 1110
    447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와 트럼프케어: Repeal이냐, Repair이냐?   최선호보험 2016.11.17 818
    446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는 매년 갱신절차를 밟는 것이 유리   최선호보험 2016.11.17 831
    445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2017년도 오바마케어, 어떤 플랜을 선택해야 하나   최선호보험 2016.11.17 1023
    444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2017년도 보조금   최선호보험 2016.11.17 860
    443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Tax Credit과 Tax Deduction   최선호보험 2016.11.17 764
    442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2017년도 오바마케어 갱신 및 가입 보험료 (1)   최선호보험 2016.11.17 1212
    441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2017년도 오바마케어 갱신 및 가입 보험회사   최선호보험 2016.11.17 786
    440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오바마케어 갱신 및 가입 등록 시작   최선호보험 2016.11.17 765
    439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메디케어 파트 C 갱신에서 주목할 점   최선호보험 2016.11.17 785
    438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메디케어 파트 C 에 있는 엑스트라 혜택   최선호보험 2016.11.17 803
    437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메디케어 갱신에서 처방약 리스트의 중요성   최선호보험 2016.10.24 1123
    436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메디케어 갱신과 플랜타입   최선호보험 2016.10.24 925
    435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메디케어 Open Enrollment 점검 사항   최선호보험 2016.10.24 992
    434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메디케어 자력 갱신의 장단점   최선호보험 2016.10.24 1001
    433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메디케어 파트 C 및 D 와 보충보험의 차이   최선호보험 2016.10.12 1205
    432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메디케어 갱신과 플랜타입   최선호보험 2016.10.12 956
    431 최선호의 [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메디케어 갱신에서 에이전트 역할   최선호보험 2016.10.10 103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 11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