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쓴이
    댓글 0조회 수 1628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안녕하세요, 벌레 박사 썬박입니다.

     

    홈오너와 부동산 관계하시는분들이  두려워하는 중의 하나가 터마이트(Termite) 것입니다.


    통계적으로  1에이커에 20-25개의 (Colony) 짖고  3천만 마리가 있는 것으로 조사될 정도로 매우 흔하기 때문에 

     

    어쩌면 우리 집엔 없어요라고 단정짓기란 어렵습니다.

     

    어렵게 이민와서 장만한 재산목록 1호인 나의 집의 구조물을 갉아먹는다면 막대한 경제적인 손실을을 주게 되므로 

     

    독자님은 효과적으로 관리하는 방법을 아셔야합니다.

     

     이번 주에는 터마이트 침입여부를 체크해보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집에 피해를 주는 일꾼 터마이트는 햇빛을 싫어해서 속이나 벽돌 틈으로만 이동하므로 사람 눈에 띄는 일이 거의 없습니다

     

    하지만 철에 집안에서 발견되는 날개달린 터마이트는 좋지않은 징조입니다

     

    주로 하수구 주변이나 창틀 또는 Fireplace 주위에서 떼를 지어 죽어있는 것을 보게됩니다.

     

    날개가 떨어진 터마이트는 교미를 주위 밑에 새로운 둥지를 틀게 됩니다

     

    다른 징조는 , 천장에 생긴 손톱만한 흙무덤 또는 연필 두께의 터널로 갉아먹고 분해시킨 불순물을 

     

    밖으로 보낸 것입니다.


    앞에서 말한 대로 햇빛을 싫어하는 터마이트는 속에서 구조물로 이동하기 위해 이런 터널을 만들어서 바깥 환경에 

     

    노출을 피하고 있는것입니다. 겉으로 보기엔 멀쩡한 벽이나 문이 손으로 눌렀을 속이 것처럼 들어 간다면 것도 

     

    터마이트의 흔적이라고 있습니다


    터마이트는 반드시 속으로 되돌아 가야 하는 특성이 있는 만큼 주변에 터마이트가 들어올 있는 통로를 제공하지 

     

    않는 것이 가장 중요합니다.


    첫째,  건물에 붙어있는 화단의 흙을 높임으로 외벽 하단의 콘크리트 슬라브(파운데이션) 덮이지 않도록 합니다.

     

    둘째, 나무 데크를 설치할 외벽에 바짝 붙여 시공하지 않아야 합니다.

     

    대부분 데크용 재료들이 방충처리가 되어 있지만 어느 정도 시일이 지나면 효과가 떨어지는 것은 당연하기 때문이다


    셋째, 난방용 땔감을 벽에 기대어 쌓아 놓지 말아야 합니다


    넷째, 외벽이 아래까지 나무 사이딩으로 덮여있는 곳은 주의하셔야 합니다.


    다섯째, 화초의 뿌리가 자라 집의 파운데이션 주위에 엉켜있는 곳은 뿌리를 제거할 등입니다.

     

    가장 중요한 것은 집을 구입하시면 터마이트 인스펙션을 받으시고,

     

    집에 터마이트 통을 심어 3개월 마다 터마이트 관리를 받으시기 바랍니다.

     

    만일 집안이나 정원에서 터마이트를 발견하시면, 바로 전문가와 문의하시거나 인스펙션을 받아보시기 바랍니다.

     


    벌레관리 의외로 쉬운 일이 아닙니다. 

     현장의 인스펙션을 통해 문제점을 파악한후, 진단을 내려야 하고,

    벌레의 습성 및 사람에 영향을 미치는 상관관계 까지를 알아야 하며, 가장 큰 문제는

    특히 벌레관리에 사용되는 케미칼을 안전하게 다루어야 합니다.

    사용한 케미칼이 주변 환경에 오염이 되지 않도록 각종 규제를 준수하여 약을 사용함은 기본 책임사항 입니다.

    그러므로 마음 편하시게 주정부 전문 라이센스와 관련 보험을보유한 

    경험 많은 페스트 콘트롤  회사에 맡기셔서 프로그램에 의한  정기 관리 

    서비스와 집 관리에 대한 각종 어드바이스를  받으시기를 적극 권해 드립니다.


    벌레관리에 대한 문의 사항은 성실하게 답변해 드리겠으며 긴급사항인 경우,

    애니터 터마이트 소독 벌레박사 직통 678-704-3349로 전화주시거나

    2730 N. Berkeley Lake Rd B-600 Duluth, GA 30096 (조선일보 옆)에 

    위치한 저희 회사로 방문해 주시면 무료로 친절히 상담해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애니터 터마이트 소독 대표 벌레박사 썬박 올림.

                 678-704-3349
                www.Anteaterpest.com


    벌레박사-홈인스펙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86 압류집 홈인스펙션 (썬박 홈인스펙션 칼럼:Home inspection )  fileimage 벌레박사2 2014.10.08 1475
    385 홈 인스펙션 , 부동산 매매 필요 서류 ( 썬박 홈인스펙션 칼럼)  fileimage 벌레박사2 2014.10.08 1721
    384 터마이트 인스펙션과 워런티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1601
    383 벌레없는 우리집, 페스트 콘트롤이란? (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1708
    382 터마이트, 재계약 꼭 해야 하나? (벌레 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1792
    381 터마이트 정기 인스펙션의 지혜 (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1439
    380 왜 우리집도 터마이트 관리를 해야 하나?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2104
    379 터마이트로 우리집 지키는 방법 (벌레박사 썬박)   벌레박사2 2014.10.08 4134
    378 터마이트 피해 팜프렛 번역(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1747
    377 무서운 벌레 시리즈(거미)!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1850
    376 무서운 벌레 시리즈(박쥐)!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2215
    375 무서운 벌레 시리즈(딱정벌레:Beatle)!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1452
    374 무서운 벌레 시리즈(귀뚜라미: Cricket)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1654
    373 무서운 벌레 시리즈(나방:Moth) (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1716
    372 철없는 개미들 ! (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940
    » 터마이트로 부터 피하는 요령 (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2 2014.10.08 1628
    370 벌레물리면 쉽게 사용하는 상비약들!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 2013.07.16 3189
    369 올 여름은 아로마 허브 벌레약으로 벌레,빠이! (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 2013.07.16 3184
    368 치명적 모기 나일 바이러스 퇴치법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 2013.07.16 2671
    367 여름방학, 벌레 물릴 때는 이렇게( 벌레박사 칼럼)   벌레박사 2013.07.16 317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 Next ›
    / 25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