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쓴이
    댓글 0조회 수 529
    ?

    단축키

    이전 문서

    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협동농장’이라는 것이 있다. 주로 공산주의 치하에 시행되던 제도인데, 공동의 땅에 공평하게 농사를 짓는다는 허울 좋은 이름 아래 실제로는 농민들을 통제하기 위해 쓰이던 수단이었다. 공산주의 국가의 협동농장은 인간의 개성을 무시하여 정치적 목적을 위해 나쁘게 쓰였지만, 공동으로 무엇을 한다는 것은 항상 나쁜 것만도 아니다. 공동으로 이익이 되고 개인의 번영에도 도움이 된다면 공동 활동을 마다할 이유는 없다. 그래서 자본주의 아래에서는 ‘협동조합’이라는 것도 있다.

     

    주택의 종류에도 공동으로 운영한다는 형태가 있다. 바로 ‘콘도미니엄’이라는 주택 형태를 말한다. 줄여서 ‘콘도’라고 흔히 부르는데, 원래 라틴어에서 온 단어이며, 원래의 뜻은 ‘공동으로 통제하다’라는 뜻이라고 한다. 이 말이 의미하는 것처럼, 실제로 ‘콘도’ 여러 개의 개인 주거공간이 모여 경제적, 보안적 차원에서 공동 이익을 위해 다 함께 통제 운영한다는 주거 형태이다. 한국에서 흔히 말하는 ‘아파트’도 결국은 미국의 콘도와 같다고 보면 된다. 이렇듯 콘도가 일반 단독 주택이나 아파트 등과 개념상 다르기에 콘도에 대한 보험도 일반 단독 주택 혹은 아파트 보험과 다르게 취급된다. 콘도 보험에 관해 알아보자.

     

     ‘소유인’ 씨 가족은 몇 년 전 콘도 하나를 사서 입주했다. 단독 주택에서 몇십 년 살아왔지만, 이제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주택 관리도 힘에 버겁고 번거로워지기에 손 볼 일이 적은 콘도에 사는 것이 낫겠다고 생각했던 것이다. 막상 살아 보니 다소 답답한 면은 있었지만, 그런대로 짧은 시간 내에 적응되어 편리한 점이 많았다. 콘도를 구매할 때 콘도에 대한 보험은 주택 융자 회사가 대신 알아서 가입시켜 주었다고 하여 그러 줄 알고 보험료만 꼬박꼬박 내고 있었다. 그러나 콘도를 구매한 지 몇 년이 지난 후인 최근에 와서야 보험에 잘못이 있었음을 알게 되었다. 다름이 아니라, ‘소유인’ 씨는 같은 콘도에 사는 ‘한집애’ 씨와 얘기하던 도중에 본인의 보험료가 ‘한집애’ 씨의 보험료보다 너무 높다는 것을 발견하였다. ‘소유인’ 씨는 급히 콘도 보험이 가입된 보험에이전트에게 들러 알아보았더니 자신의 콘도 보험이 일반 단독주택 보험 형식으로 가입되어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닌가? 콘도 보험은 보편적으로 일반 단독주택 보험보다 보험료가 저렴한데, 결국 ‘소유인’ 씨는 그동안 잘못 가입된 보험으로 인해 많은 보험료를 내고 있었던 것이다.

     

    그렇다. 콘도 보험을 단독주택 보험, 혹은 아파트 보험으로 잘못 가입하는 분들을 간혹 발견된다. 단독주택 보험은 주택을 형성하는 건물 전체와 세간살이 등등을 포함한 주택과 관련한 모든 재산을 보험에 든다. 그런데 대개 콘도 소유자는 콘도를 보험에 가입할 때 건물 구조물은 빼고 실내의 생활을 위해 설치한 내부시설과 세간살이를 보험에 들게 되는 것이다. 건물 구조물을 빼고 보험에 드는 이유는 콘도 건물은 따로 콘도 Association이 공동으로 가입해 있기 때문이다. Association이 공동으로 가입해 있는 보험을 흔히 “Master Policy’라고 부른다. 따라서 콘도 소유자는 Master Policy와 본인이 개인적으로 가입한 콘도 보험 Policy 등 두 개의 보험을 동시에 가져야 하고 두 가지 모두 잘 파악해야 한다. 대개 Master Policy는 내부시설, Plumbing, Wiring 등을 보상 범위에 넣지 않기 때문에 내부시설, Plumbing, Wiring 등에 대해 보상받으려면 콘도 소유자가 콘도 보험에 이런 내용을 포함해야 한다. 콘도와는 다르게 아파트 보험 혹은 세입자 보험에서는 거주자가 세간살이만을 주로 보험에 가입하게 된다. 내부시설, Plumbing, Wiring 등에 대해서는 아파트 관리 회사나 주택 소유주가 이미 보험에 가입하였기 때문이다. 콘도 보험이 따로 있다는 것만 알고 있어도 큰 도움이 된다고 하겠다.

     

    (선호 보험 제공 770-234-4800)

     


    보험정보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0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소셜시큐리티의 복불복   최선호보험 2019.10.11 64
    139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보고 가로 알기 - 영미 전쟁   최선호보험 2019.10.10 45
    138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소셜시큐리티 수령 연기   최선호보험 2019.10.10 60
    137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당나귀와 코끼리   최선호보험 2019.10.09 37
    136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소셜시큐리티 Benefit 일찍 수령하기   최선호보험 2019.10.09 63
    135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총기 천국 미국   최선호보험 2019.10.08 55
    134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소셜시큐리티 배우자 Benefit   최선호보험 2019.10.08 73
    133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소셜시큐리티와 메디케어   최선호보험 2019.10.07 60
    132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아프리카의 미국   최선호보험 2019.10.07 52
    131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소셜 시큐리티 Benefit Mini & Max   최선호보험 2019.10.04 61
    130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보고 가로 알기 - 외톨이 시대의 미국   최선호보험 2019.10.04 53
    129 최선호의 역사속의 미국 세로보고 가로 알기 - Lewis and Clark   최선호보험 2019.10.03 52
    128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Benefit 계산 기본   최선호보험 2019.10.03 67
    127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오리지날 메디케어 후의 선택   최선호보험 2019.10.02 62
    126 최선호의 역사속의 미국 세로보고 가로 알기 - 루이지애나 구입   최선호보험 2019.10.02 52
    125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연금 혜택 나이   최선호보험 2019.10.02 64
    124 최선호의 역사속의 미국 세로보고 가로 알기 - 왕이 될뻔한 남자 워싱턴   최선호보험 2019.10.01 51
    123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소셜시큐리티 몸이 불편한 사람   최선호보험 2019.10.01 52
    122 최선호의 역사속의 미국 세로보고 가로 알기 - 눈싸움이 전쟁으로   최선호보험 2019.09.30 49
    121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소셜 시큐리티 Quarter Credit   최선호보험 2019.09.30 57
    120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소셜 세금 상한선   최선호보험 2019.09.27 79
    119 최선호의 역사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마녀사냥   최선호보험 2019.09.27 59
    118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소셜 세금   최선호보험 2019.09.27 58
    117 최선호의 역사속의 미국 세로보고 가로 알기 - 미국독립의 원인 7년 전쟁.   최선호보험 2019.09.27 45
    116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소셜 번호   최선호보험 2019.09.23 70
    115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미국의 기원 13 식민지   최선호보험 2019.09.23 54
    114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메디케어 신청기간, 직장보험   최선호보험 2019.09.23 76
    113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보스톤 티파티   최선호보험 2019.09.19 65
    112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주택보험과 산사태   최선호보험 2019.09.19 70
    111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메디케어 신청 , 파트 B 벌금   최선호보험 2019.09.19 86
    110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메디케어의 A B C D   최선호보험 2019.09.18 89
    109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포카혼타스   최선호보험 2019.09.18 53
    108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 소셜 카드   최선호보험 2019.09.18 58
    107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주택보험과 이삿짐   최선호보험 2019.09.18 69
    106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소셜 시큐리티란 무엇인가?   최선호보험 2019.09.17 80
    105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메디케어 자격 - 미국 거주 5년 이상   최선호보험 2019.09.17 85
    104 최선호의 [보험, 그것이 알고 싶다] - 임대주택 화재   최선호보험 2019.09.17 65
    103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사라진 식민지 , Roanoke   최선호보험 2019.09.17 65
    102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보고 가로 알기 - 추수감사   최선호보험 2019.09.16 64
    101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동인도, 서인도 회사   최선호보험 2019.09.13 76
    100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맨해튼 구입   최선호보험 2019.09.12 82
    99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보고 가로 알기 - 아메리카 노예무역   최선호보험 2019.09.11 86
    98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아메리카 비버의 수난   최선호보험 2019.09.10 85
    97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콜럼버스와 임진왜란   최선호보험 2019.09.09 88
    96 최선호의 역사 속의 미국 세로 보고 가로 알기 - 미대륙과 유태인   최선호보험 2019.09.06 83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Next ›
    / 5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